quick_menu_tit

건강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평일 09:30 ~ 18:00
  • 수/토요일 09:30 ~ 13:00
  • 점심시간 13:00 ~ 14:00

금요일 야간 & 공휴일 : 09:30~20:30 (예약 수술)

전화상담문의

  • 051-802-7582
  • 건강정보
  • 건강강좌

건강강좌


[건강톡톡] “전립선염에 좋은 음식?습관은?”
방광의 바로 아래 부분에서 요도를 감싸고 있는 ‘전립선’. 정액을 생산하여 요도를 통해 배출시키는 남성의 중요한 생식기관이다. 이러한 전립선에는 다양한 질환이 나타날 수 있는데, 대표적인 것이 염증이 생기는 ‘전립선염’이다. 전립선염은 성인 남성 절반이 평생 동안 한 번은 경험한다고 할 정도로 흔한 질환이다. 많은 남성을 괴롭히는 전립선염에 대해 하이닥 비뇨의학과 전문가들과 함께 알아봤다.

전립선염은 방광의 바로 아래 부분에 위치한 전립선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이다|출처: 클립아트코리아

Q. 전립선염, 왜 생기나요?전립선염의 발생 원인은 아직 명확하게 밝혀지진 않았지만, 크게 세균성·비세균성으로 나눠 추측해 볼 수 있습니다. 먼저 요도염의 원인이 되는 잔여 균이나, 체내에 머무르고 있는 일반 세균으로 인한 '세균성 원인'이 있습니다. 흔히 임질균이나 클라미디아, 대장균, 프로테우스 등의 균들이 세균성 전립선염을 일으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검사를 통해 원인균을 찾을 수 없는 경우에는 다른 부분을 의심해 볼 수 있는데요. 자전거를 즐겨 타거나 오랜 시간 동안 한자리에 앉아 업무를 보는 등의 자세로 회음부에 압력이 가해지면 전립선에 무리를 주어 염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전립선 안쪽으로 소변이 역류하여 화학적 염증을 일으키는 경우, 또는 골반 신경이나 근육 이상 등이 원인으로 지목되기도 합니다.- 하이닥 비뇨의학과 상담의사 장지영 원장 (유로진비뇨기과의원)Q. 청소년도 전립선염에 걸릴 수 있나요?수험생이나 사무직 직장인은 오래 앉아있기 때문에 골반 내 장기들이 압박을 받아 전립선의 혈류가 감소하여 비세균성 염증이 잘 생깁니다. 특히 복부비만이 있는 경우 복압에 의해 눌리는 것도 있어 발생 위험이 증가합니다.- 하이닥 비뇨의학과 상담의사 정재현 원장 (스탠탑비뇨의학과의원)Q. 전립선염을 의심할 수 있는 증상이 궁금해요.전립선에 염증이 생기면 소변볼 때 불편할 뿐만 아니라 주위로 지나가는 신경에도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이는 사타구니, 회음부뿐만 아니라 하복부, 외성기(성기 끝 부분), 고환 쪽에도 통증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전립선염은 심근경색이나 협심증 같은 치명적인 질환은 아니지만, 전립선염이 심해질 경우 일상생활에 지장을 주어 삶의 질이 떨어뜨리는 질환입니다. 따라서 방치하지 말고 서둘러 치료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하이닥 비뇨의학과 상담의사 변상권 원장 (연세에스비뇨의학과의원)Q. 전립선염 어떻게 치료하나요?치료법 중에는 증상에 따라 알맞은 약물을 처방하여 복용 및 주사하는 방법과 전립선 마사지 등의 대증요법들이 흔히 알려져 있습니다. 최근에는 새로운 방식의 치료 중 하나로 통증 부위에 저강도 충격파를 가하는 체외충격파 치료요법도 많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전립선염으로 인한 근육의 긴장이나 움직임을 충격파로 개선해 증상을 완화시키는 원리로, 특히 만성 전립선염 분류에서 가장 흔한 질환인 만성 골반통의 치료에도 도움을 줍니다.- 하이닥 비뇨의학과 상담의사 장지영 원장 (유로진비뇨기과의원)Q. 재발이 잦다고 알려졌는데…재발 예방법은?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생활습관 관리입니다. 오래 앉아있지 않기, 술·담배 끊기, 적정체중 유지하기, 기름진 음식과 인스턴트식품, 자극적인 음식 피하기, 규칙적인 운동 등이 도움 됩니다.- 하이닥 비뇨의학과 상담의사 정재현 원장 (스탠탑비뇨의학과의원)Q. 전립선염에 도움 되는 음식이 따로 있나요?전립선염에 도움이 되는 음식 다섯 가지를 말씀드리겠습니다. 첫째, 라이코펜이 풍부한 익힌 토마토가 좋습니다. 둘째, 전립선 세포의 돌연변이를 막아주는 알리신 성분이 풍부한 마늘과 이소플라본 성분이 풍부한 콩이 좋습니다. 셋째, 브로콜리, 호박, 당근 등의 녹황색 채소가 좋습니다. 넷째, 비타민 A, E 영양소가 좋습니다. 마지막으로, 굴 등의 아연 제재를 추천합니다.- 하이닥 비뇨의학과 상담의사 유석선 원장 (트루맨남성의원 강남점)* 이 기사는 하이닥 전문가의 답변과 칼럼을 재구성했습니다.도움말 = 하이닥 상담의사 장지영 원장 (유로진비뇨기과의원 비뇨의학과 전문의), 하이닥 상담의사 정재현 원장 (스탠탑비뇨의학과의원 비뇨의학과 전문의), 하이닥 상담의사 변상권 원장 (연세에스비뇨의학과의원 비뇨의학과 전문의), 하이닥 상담의사 유석선 원장 (트루맨남성의원 강남점 비뇨의학과 전문의)


이전글 : [건강톡톡] “입술포진은 무조건 1형?”…헤르페스에 대한 궁금증
다음글 : [건강톡톡] 봄철 라이딩 전, 중년 남성이 알아야 할 5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