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_menu_tit

건강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평일 09:30 ~ 18:00
  • 수/토요일 09:30 ~ 13:00
  • 점심시간 13:00 ~ 14:00

금요일 야간 & 공휴일 : 09:30~20:30 (예약 수술)

전화상담문의

  • 051-802-7582
  • 건강정보
  • 건강칼럼

건강칼럼


정자 기절시키는 초간편 ‘남성 피임약’ 나온다!
단 한 번만 복용해도 약 3시간 동안 정자의 활동을 멈추는 남성 피임약이 개발되었다. 아직 다수의 추가 연구가 필요한 상황이지만, 만약 상용화된다면 남성 피임 시장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세울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새로 개발된 이번 신약은 정자를 3시간가량 기절시키는 효과가 있다ㅣ출처: 게티이미지 뱅크

영국 BBC과 미국 블룸버그(Bloomberg) 등 주요 외신의 보도에 따르면, 지난 14일(현지시간) 미국 웨일코넬 의과대학(Weill Cornell Medicine) 요헨 벅(Jochen Buck) 약리학과 교수가 이끄는 연구진은 국제 학술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Nature Communications)'에 연구진이 개발한 TDI-11861이라는 약물을 통해 필요할 때 정자 활동을 일시적으로 멈출 수 있다는 내용의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외신들은 이번 연구 결과를 두고 "연구진이 정자 활동을 막는 세포 경로를 발견했으며, 추가 연구들이 성공적으로 끝난다면 호르몬에는 영향을 전혀 주지 않는 남성 피임약이 탄생할 것이다"라고 평가했다. 미국 국립보건원(National Institutes of Health, NIH)의 투자를 받아 연구를 진행한 연구진은 "쥐를 이용한 동물 실험에서 TDI-11861의 효과를 확인했다"라고 전하며, "약효가 약 3시간 동안 지속되었으며 24시간 후에는 거의 사라졌다"라고 밝혔다. 연구진은 "아데닐릴 사이클레이즈(Adenylyl cyclase)라는 세포 신호전달 단백질이 정자 운동 활성화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라고 말하며, "이번에 개발된 TDI-11861은 아데닐릴 사이클레이즈를 억제 혹은 차단해 정자를 몇 시간 동안 기절시켜 난자에 도달하지 못하도록 한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연구진은 "TDI-11861의 최대 장점은 호르몬에 영향을 전혀 미치지 않아, 남성 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 결핍 부작용 등을 유발하지 않는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연구에 참가했던 멜라니 발바흐(Melanie Balbach) 박사는 "이번 동물 실험 결과를 고려하면, 신약이 효과적인 것 같다"라고 말하며, "만약 상품화에 성공하면 사용하기 간편(Easy-to-use)하고, 안전한 남성 피임약이 될 것이다"라고 기대했다. 영국 셰필드 대학교(The University of Sheffield) 앨런 페이시(Allan Pacey) 남성의학 교수는 "지금까지 수많은 남성 피임약 후보들이 시장에 도전장을 냈지만, 그 어떤 피임약도 상용화되지 못했다"라고 말하며, "그러나 여전히 효과적이고 안전한 남성용 구강 피임약에 대한 필요성이 존재한다"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번 신약의 접근 방법은 매우 신선하다. 만약, 동물 실험에 이어 임상 시험에도 성공한다면 시장이 요구하던 남성 피임약이 탄생할 것이다"라고 기대했다. 한편, 다수의 전문가는 "이번 신약은 성병 예방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라고 경고하며, "가능한 콘돔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라고 강조했다.


이전글 : 위급 상황이라지만… 오줌을 마셔도 괜찮을까?
다음글 : "무정자증인데 임신이 가능하다고요?"